CJ올리브네트웍스, 지스트에 인공지능 고성능 컴퓨팅'HPC-AI' 인프라 구축

송하훈 기자 / 기사승인 : 2022-01-20 11:21:55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-하이퍼스케일의 종합 AI 인프라 서비스 제공
-서경호 "컨소시엄의 역량과 노하우를 결합해 AI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할 것”
▲사진=지스트 HPC-AI 데이터 센터 조감도 [제공/CJ올리브네트웍스]
CJ올리브네트웍스는 광주과학기술원(지스트)가 운영하는 고성능 컴퓨팅 기반 인공지능(HPC-AI) 공용인프라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고 20일 밝혔다.

 

인공지능 고성능 컴퓨팅(HPC)이란 고급 연산 문제를 풀기 위해 슈퍼컴퓨터 또는 컴퓨터 클러스터를 사용하는 것을 뜻한다.

 

인공지능산업융합사업단이 주관하는 HPC-AI 공용인프라는 구축사업 주관기관인 지스트 캠퍼스 내 슈퍼 컴퓨팅센터에 구축되며 상반기 개소 예정이다.

 

이번 수주는 CJ올리브네트웍스와 카카오엔터프라이즈, 다원컴퓨팅 등과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했다.

 

CJ올리브네트웍스는 오는 2023년까지 총 3단계에 거쳐 지스트에 AI인프라 설계 및 구축, 컨설팅, 운영 등 하이퍼스케일의 종합 AI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한다.

 

지스트의 HPC-AI 공용 인프라는 6페타플롭스의 성능을 갖춘 그래픽처리장치(GPU)와 10PByte(페타바이트) 저장 스토리지 등 초거대 AI컴퓨팅 인프라를 구현하게 된다. 1페타플롭스는 1초당 1000조번 계산할 수 있는 능력을 말한다.

 

기업, 연구자, 학생 등 HPC-AI 사용자에 따른 개발 자원을 지원하고 △서비스 포털 △플랫폼 서비스 △데이터셋 서비스 등이 포함된 통합시스템으로 최적의 AI 연구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.

 

서경호 CJ올리브네트웍스 인프라DT사업팀장은 “코로나 펜데믹으로 주요 국가에서는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위해 HPC의 사용이 중요해지고 있다”며 “HPC-AI 공용 인프라 구축을 위해 CJ올리브네트웍스 컨소시엄의 역량과 노하우를 결합해 AI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할 것”이라고 말했다.

[저작권자ⓒ 데일리매거진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글자크기
  • +
  • -
  • 인쇄
뉴스댓글 >

주요기사

+

오피니언

+

스포츠

+

PHOTO NEWS